Q&A. 한부모 가정의 사춘기 딸, 어떻게 코칭하나요?

Q&A. 한부모 가정의 사춘기 딸, 어떻게 코칭하나요?

우리 아이 이대로 괜찮을까요?

 14살 사춘기 아이를 키우는 싱글맘입니다. 안쓰러운 마음에 항상 미안한 마음이 앞서지만 가끔씩 저도 지치는 것 같습니다. 한부모 가정의 사춘기 딸, 어떻게 코칭하면 좋을까요?

신용희 전문코치(KPC)

 질문에서 어머님께서 사춘기 아이에게 쏟았을 정성과 애정이 느껴지기에, 노력해 오신 어머님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적어봅니다.

 자녀의 사춘기에 부모는 내 품에 있던 아이가 자신만의 생각을 형성하고, 어느새 독립적인 존재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게 됩니다. 그 낯섦이 부모에게 달갑지 않은 고민들을 안겨줍니다. 사춘기 시기를 보내는 자녀와 동행은 분명 쉽지 않지만, 그만큼 가치 있는 일이란 것을 어머님께서 항상 상기하면서 사춘기 딸에게 필요한 코칭을 해 주시기 바랍니다.

 사춘기는 신체적, 인지적 발달의 시기입니다. 부모의 말을 그대로 따르기보다 호기심을 가지고 자신이 직접 실행해 보고, 그 경험에 따라 자신의 생각과 철학을 만들어 가면서 자아를 찾고 자립심을 함께 키워 나가는 시기입니다. 이런 사춘기 자녀가 자신의 경험을 통해 성공과 실패를 반복하며 자신만의 소중한 세계를 만들 수 있게 사랑하는 딸의 가장 큰 후원자가 되어 보세요. 딸과 적당한 거리에서 지켜봐 주면서 무한한 지지와 응원을 해 주시면, 딸이 앞으로 겪게 될 많은 시행착오 속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도출할 수 있는 건강한 마음을 가지게 될 것입니다.

Q&A. 한부모 가정의 사춘기 딸, 어떻게 코칭하나요?

 어머님의 건강하고 무한한 사랑은 딸에게 정서적 안정과 온전한 사람으로 성장할 수 있는 힘을 줄 수 있습니다. 사춘기 딸에게 해 줄 수 있는 가장 좋은 코칭은 딸을 존재 대 존재로서 바라보고, 대화를 통해 딸의 마음을 진심으로 들어 주면서 딸에게 ‘엄마는 너를 한 존재로서 존중한다’라는 느낌을 주는 것입니다. 이 느낌을 청소년기에 받고 자라는 자녀는 자신이 사랑받는 존재임을 잠재의식으로 받아들여 스스로를 사랑하고 자신의 삶을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사춘기 딸이 스스로 자신의 길을 잘 찾아갈 것이라는 믿음으로 딸을 응원해 주시기 바랍니다.

 어머님, 아버님, 할머님 어느 분이든 상관 없이, 아이는 가장 많이 양육해 주는 한 사람의 정서와 생각을 닮습니다. 어머님께서 긍정적이라면, 딸도 긍정적인 사고를 가질 것이며, 어머님이 행복하게 사는 모습을 보여 준다면, 딸도 어머님의 모습을 따라 행복하게 사는 방법을 배울 것입니다. 내가 잘 살고 있으니 내 딸도 잘 살 거라는 긍정적인 믿음을 가지고, 먼저 어머님의 삶을 행복하게 살아가시기를 바랍니다. 행복한 어머님이 세상을 긍정적으로 건강하게 살아가는 모습을 사춘기 딸에게 보여 주는 것이 부모의 가장 좋은 양육 방법입니다.

같은 호의 다른 콘텐츠